카테고리
뉴스

다쏘시스템, 3D로 부엌 인테리어를 계획하는 온라인 솔루션을 캐나다 가구업체에 제공

다쏘시스템은 캐나다의 스키드모어 그룹과 협력해, 주방 공간의 아이디어를 3D로 시각화할 수 있는 온라인 솔루션을 구현했다고 밝혔다.

3D 기반의 양방향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인 3DVIA를 기반으로 하는 다쏘시스템의 홈바이미(HomeByMe)는 주거 공간에 대한 아이디어를 3D로 시각화할 수 있는 웹 기반의 홈 인테리어 애플리케이션이다. 다양한 색상과 재료의 인테리어를 가상 공간에 배치하면서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다쏘시스템은 홈 리테일 업체용과 주방 리테일 업체용의 홈바이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스키드모어 그룹(Skidmore Group)은 소비자가 꿈꾸는 부엌을 현실에서 구현하고 설계 과정을 간소화하기 위해, 새로운 주방 리테일 브랜드인 ‘오아시스 키친(Oasis Kitchens)’을 설립했다. 다쏘시스템은 스키드모어 그룹에 ‘주방 리테일 업체용 홈바이미(HomeByMe for Kitchen Retailers)’를 공급했는데, 북미 지역에서는 첫 사례라고 밝혔다.

오아시스 키친은 고객이 3D 솔루션을 직접 사용해보고 취향에 맞게 주방 디자인을 계획할 수 있도록 하면서, 잠재고객을 선별하고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솔루션은 맞춤형 디자인을 고객에게 추천하고, 선택 항목에 대한 가격을 계산해 준다. 또한, 인테리어와 관련한 법규나 지침에 어긋나지 않도록 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사용자는 10분 정도의 시간을 들여 태블릿이나 PC에서 3D 렌더링을 보면서 직접 주방을 디자인하고, 온라인으로 바로 구매하거나 이메일로 렌더링과 견적서를 보낸 후 매장을 방문해 주방 가구를 설치할 수 있다. 오아시스 키친은 캐나다 밴쿠버 근처의 시범 매장을 시작으로, 캐나다 서부 지역 매장에 단계적으로 3D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으며, 현재는 웹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오아시스 키친의 로디 반 비아넨(Rody van Vianen) 디지털 디렉터는 “고객이 주방을 설계하는 과정에서 최종 결과에 대한 명확한 그림이 없으면 어떻게 구상할 지 혼란스럽거나 막막할 수가 있다”며, “오아시스 키친은 고객에게 주방의 모든 부분을 직접 설계할 수 있는 제어권을 제공하고, 정확한 치수에 따른 개인화된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했다. 3D 기술을 활용하면 자신만의 공간에서 원하는 부엌을 직접 설계하고, 실물과 같은 HD 이미지로 그려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다쏘시스템의 빈센트 피코(Vincent Picou) 3DVIA 최고경영자(CEO)는 “스키드모어 그룹과 오아시스 키친은 북미 주방 리테일 업계에서 혁신을 선도하고 있으며, 오늘날 소비자에게 영감을 제공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인지하고 있다”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중요성을 수용한 기업과 협력을 계기로, 향후 이 업계에서 3D 공간 계획 기술을 주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